[2016-10-10] 한국의학교육평가원, WFME로부터 평가인증기관으로 인정 받다.

작성자
의평원
작성일
2016-12-17 05:18
조회
812
한국의학교육평가원,

세계의학교육연합회(WFME)로부터

평가인증기관으로 인정 받다.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의 전문을 참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한국의학교육평가원(원장 김영창 순천향의대 교수, 이하 의평원)은 세계의학교육연합회(World Federation for Medical Education, 이하 WFME)로부터 의과대학과 의학교육과정의 평가인증기관으로 인정을 받았다.

□ WFME의 인정위원회(Recognition Committee)는 2016년 9월 19일, 호주 멜버른에서 개최된 회의에서 의평원은 기본의학교육의 질(quality) 보장을 위해 의과대학과 교육프로그램을 평가하는 데 적절하고, 신뢰할 만한 평가인증 정책(policy)과 과정(process), 그리고 평가기준(standards)을 갖추고 있다고 판정하였다.

□ 인정 기간은 2016년 9월 19일부터 10년이다.

□ 의평원은 국내 의학교육의 국제적인 동등성 확보와 국내 의과대학 졸업생의 질적 보장을 위해 지난 2015년 11월 WFME에 기관인정을 신청하였고, 다음과 같은 절차를 거쳐 좋은 성과를 거두었다.





날 자 내 용
2015. 11. 9. WFME 기관인정 신청서 제출 - 2013년 12월부터 약 2년간 신청 작업 준비
2015. 11. 30. ~ 12. 4. WFME 인정심사단 방문 및 실사 - 의평원 방문평가단의 현지방문평가활동 참관
- 의평원 판정위원회 회의 참관
2016. 3. 2. WFME 평가결과 보고서 접수
2016. 4. 21. 결과보고서에 대한 의평원의 의견 회신
2016. 10. 4. WFME 인정위원회 결과 통보 - 기간 : 2016년 9월 19일부터 10년 인정





□ WFME가 실시하는 기관 인정은 개별 대학이 아닌 각 국가별 평가인증 전문기구를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2014년 미국 LCME(Liaison Committee on Medical Education)에 이어 전 세계에서는 4번째, 아시아에서는 첫 번째로 한국의학교육평가원이 받게 되었다.

□ 의평원이 WFME의 인정을 받음으로써 우리나라 의사인력과 평가인증의 우수성이 대외적으로 인정받음과 동시에 국제적인 질적 수준을 보장할 수 있게 되었다. 특히, 2010년 미국 ECFMG(Educational Commission on Foreign Medical Graduates)는 자국 내에 의사로 활동하기 위해 면허를 받고자 하는 자를 WFME의 인정을 받은 평가기관으로부터 인증을 받은 대학 또는 대학원의 졸업자로 제한하는 정책을 2023년부터 전면 실시하기로 발표하여, WFME 인정을 통해 향후 의사인력의 해외진출과 국제적 이동에 대비한 기반을 마련하게 되었다.

□ 의평원은 1998년 국내 최초로 전문학문분야 평가인증 사업을 시작하여 의학교육의 발전에 지대한 공헌을 해 온 국내 유일의 의학교육 평가인증 기관으로, 전국 41개 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의 기본의학교육과정을 평가인증하고 있다. 2014년 5월에는 교육부로부터 의학교육 프로그램 평가인증기관으로 정부 인정을 받은 바 있다.

 


※ 세계의학교육연합회(WFME) 소개

● WFME는 1972년 창립된 이래로 의학교육의 질 향상과 평가기준의 국제표준화를 위해 노력해 온 세계 의학교육을 대표하는 국제기구이다. 6개의 지역별 의학교육협회를 산하 기구로 가지고 있으며 세계보건기구(WHO, World Health Organization), 세계의사협회(WMA, World Medical Association)와 공식적 협력 관계이다. 2003년에는 ‘기본의학교육과정의 질 향상(Quality Improvement in Basic Medical Education)'을 주제로 의학교육을 위한 국제 표준을 발표하였고, 전통적으로 지역(국가)별로 이루어졌던 의학교육의 질 향상과 평가에 대해 세계적인 틀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까지 WFME의 인정을 받은 기관 명단은 첨부파일 참조)


첨부파일 다운로드 :